주부이야기

백일홍 편지



-◆ 백일홍 편지 ◆-

모든 것은 다 지나간다
모든 만남은 생각보다 짧다

영원히 살 것처럼
욕심 부릴 이유는 하나도 없다

지금부터
백 일만 산다고 생각하면

삶이 조금은
지혜로워지지 않을까?

처음 보아도
낯설지 않은 고향친구처럼
편하게 다가오는 백일홍

날마다 무지갯빛 편지를
족두리에 얹어
나에게 배달하네

살아 있는 동안은
많이 웃고
행복해지라는 말도
늘 잊지 않으면서

- 이해인 -